짝짓기 파티?? 대체 세상이 어떻게 돌아가는지 원... 고쳐야할 클럽문화



홍대 클럽 짝짓기 파티?? 대체 세상이 어떻게 돌아가는지 원...

인터넷 서핑하다 보게 된 한 홍대 클럽의 파티 포스터...
포스터 그림들을 순화시키려고 나름대로 모자이크 처리를 하긴 했는데 도대체가 난 이해할 수가 없다.
우리나라 클럽 문화, 밤 문화가 점점 더 안좋은 쪽으로 변해가는것 같아 너무 안타깝다. 그리고 우리나라 젊은이들의 밤문화에 대해서도 심히 걱정스럽지 않을 수가 없다.

내 나이 이제 서른 초반... 내 평성에 나이트클럽이라고 해봐야 10여년 전에 친구들과 궁금함을 못참고 대전 시내에 있는 한 나이트클럽에 가서, 뻘쭘함에 어쩔 줄 몰라하다 20분도 못있다가 부랴부랴 나왔던 기억이 있다. 물론 클럽이라고는 가본적도 없고 나이트나 클럽 모두 가볼 생각이 아직도 없다. 나랑은 전혀 안맞는것 같아서 말이다.

2proo, 2proo life story, clubbing, It, party, 문화, 사회, 시사, 이슈, 일상, 일상생각, 짝짓기, 짝짓기 파티, 클러빙, 클럽 문화, 클럽 파티, 클럽문화, 홍대, 홍대 클럽, 홍대 클럽 포스터, 홍대클럽,

한 홍대 클럽의 제 2회 짝짓기 파티 홍보 포스터


짝짓기 포스터를 보면 남녀 구분하여 번호를 증정하고 MC가 번호 호명하여 짝짓기 성공하면 모텔비와 양주셋트를 지원?? 짝짓기가 대체 뭘 하는것인지 참... 저길 가면 대체 무얼 한다는 이야기인지 이해 불가...

요즘 한창 젊은 세대들이야 자유분방하고 또 성에 대해 예전보다 좀 더 개방적이라는 것은 알고 있다.
티비나 인터넷을 통해서도 요즘 클럽 문화에 대한 걱정과 우려 섞인 말들이 많이 나오는것도 사실이다.
헌데... 이런 식의 클럽문화는 좀 아닌듯 싶다. 정말 이건 아니다. 2proo.net


2proo, 2proo life story, clubbing, It, party, 문화, 사회, 시사, 이슈, 일상, 일상생각, 짝짓기, 짝짓기 파티, 클러빙, 클럽 문화, 클럽 파티, 클럽문화, 홍대, 홍대 클럽, 홍대 클럽 포스터, 홍대클럽,

한 홍대 클럽의 제 1회 짝짓기 파티 포스터


위 포스터는 같은 홍대 클럽에서 지난 3월에 했던 제 1회 짝짓기 파티 포스터이다. 딱 3달 후에 2회를 다시 여는구나.
1회때 성공적이었으니 2회를 다시 비슷한 방식으로 여는 것이겠지. 먼저 했던 짝짓기 파티가 망했으면 다시 이런 파티를 개최하지는 않을 테니까... 모텔비 지원 (한숨), 타투 시술권.. 그리고 포스터에 그려져있는 야릇한 그림들.

온라인에 여기 저기 뿌려져있는 이 포스터와 홍대클럽 길거리에 뿌려진 팜플렛들을 보고 찾아가는 사람들 분명 있을 것이다. 저 짝짓기파티를 원하는 사람들이 분명 있을테니 말이다. 수요가 있으면 공급이 있는 법...

클럽이라는게 단지 춤추고 노래 듣고 스트레스 풀러 가는 사람들도 있을 것이고 혹자는 흑심을 품고 가는 사람들도 있을 것이다. 하지만 저렇게 대놓고 모여라~ 하면 모이는 사람들이 과연 춤만 추러 클러빙하러 가는 것일까??

어쩌다가 우리나라가 이렇게 되어버렸는지 나는 알 수가 없다. 그리고 이해할 수도 없다.
클럽문화를 깡그리 무시하는 것은 아니다. 단지 나와 안맞아서 나는 안갈뿐....

하지만!!!! 이정도까지 엇나가는 클럽 문화는 나는 반대한다.

나도 아직 젊지만 젊은 세대들이 좀 더 건전하고 건설적인 방향으로 삶을 살았으면 좋겠다.
방탕하고 퇴폐적인 문화도 지양되어야 하고... 순수하고 아름다운 사랑도 즐겨보아야 하고...
지금 당장 어떤 학생들은 학교 법인화 반대, 등록금 인하 등을 요구하는 좀 더 바람직한 삶을 사는데 말이다.
자기 개발에 힘을 써도 모자를 시간들... 그리고 짝짓기파티 말고도 스트레스 풀고 즐길 만한 것들이 많은데...

클럽 문화 전체를 매도하는것은 아니지만, 솔직히 이런 짝짓기파티 같은 클럽문화는 없어져야한다!!!


PS 1. 이 포스트가 트위터에서 뜨거운 논란이 일어난 후 조선일보, 중앙일보, 동아일보, 스포츠서울 사회면에 기사화 되었고, 제 2회 짝짓기 파티는 취소되었습니다.

PS 2. 해당 포스터를 해당 클럽에서 삭제 요청을 하여, 포스터와 포스팅 내용에서 클럽 이름을 모두 지웠습니다.

이미지 맵

'Life 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19개 입니다.

    • 싸잡지 마세요
      클럽문화도 전체가 이렇지 않습니다

    • 프로필사진 느헤삐오

      2011.06.02 08:37

      싸잡자는게 아니라 일부 이런 클럽행사를 지양하자는 거지요. 글 제대로 읽으셨는지..

    • 뭘 싸잡아..눈깔이 없냐? 저런걸 보고도...그리고 요즘 클럽가면 뻔히 다 저런줄 아는데...개소리..

    • 블로그 주인장께는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밑부분에 다 이렇지 않을거라 언급하신걸 보긴 했지만, 이처럼 극단으로 치달은 일부의 행실을 고발하는 행위로써 원래 글쓴이의 의도마저 벗어난 매도여론이 일어나고 해당 씬이나 소집단이 몰매를 맞아오던 사례가 생각나서요

      제가 몇개월 전까지 홍대 클럽의 dj로 일했던 처지라 순간 억울한 마음이 앞섰습니다

      그 다음에 밑에 라르샤님껜 지금 뭐하신건지 여쭙고 싶습니다

      왜그래요?

      견해와 주장이 얼마나 당당하시길래 이름석자 걸어올리고 하고픈얘기 해봤을 뿐인 제 시력까지 문제삼으세요?

      누가 나쁘거나 잘못됐거나 심지어 저지른 짓으로 다른곳에 피해를 줬다는게 멍석말이 유희의 정당성을 담보해주지 않습니다

      그렇게 마음에 걸리고 불쾌하시다면 대한민국의 청소년을 생각하는 한명의 시민으로서 마포구청에 민원이라도 넣으시든지 저 클럽 입구앞에서 1인시위라도 벌이시는걸 권합니다

      저는 그쪽이 훨씬 더 유효하고 가치있는 행위라고 생각하는데, 어떠실지?

    • 진심 놀랐습니다. 이게 뭐에요. 놀람을 넘어 혐오..

    • 뭐여 저긴 어느나라인겨? 그냥 사창가 찌라시 아니에요???
      진짜 홍대 클럽?? 이제 홍대 클럽 놀러간다는 여자사람 보면 색안경 껴지겠군요

    • 헉... 정말 별게 다 있네요...
      버젓히 저런 그림과 함께 광고를 하고, 2회도 열렸다는게 놀라워요...ㅡㅡ;;;

    • 쾌락만을 추구하다 멸망 했다던 소돔과 고모라(?)가 떠 오르는;;;;;;;;;;;;;;;;;;;;;;;;;;;;;;;;;;;;;;;;;;;;;;;;;;;;;;;;;;;;;;;;;;;;;;;;;;;;;;;;;;;;

    • 처음엔 갈곳없는 젊은이들을 즐기는 문화에서

      점점 어른들의 상술이 개입되면서 퇴폐문화로 거듭되고있네요..

      돈이 된다면 머든지 하는 어른들의 생각이 젊은이들을 더렵히는것같네요

      물론 자제력있는 젊은이들이야 견뎌내겠지만.. 그렇지못한 젊은이들은 쉽게빠져들듯.ㅠㅠ

    • 홍보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주인장님 인증을 해주시면 모텔비대신 호텔비 지원해 드립니다

      - 행사 운영자 남김 -

    • 클럽은 DJ와 함께 음악을 즐기는 곳이란 말이다! 그런곳을 하는곳이 아니다!

    • 클럽은 음악도 듣고 춤도 추고 술도 마시고 친구도 사귀고 연애상대도 만나고 원나잇상대도 건지는 그런 곳입니다

      극복을 위한 안티테제는 항상 또다른 역작용을 낳기 마련이니, 소수자인 클러버로서 클럽에 갔지만 짝을 찾는 다른 대중들에 의해 다시 또 소수자가 되었다는 박탈감으로 독선을 강화하고 지어진 순수성에 목매는 일은 그만두세요

      정의는 아무데도 없습니다

      스스로의 만족감을 위한 일종의 위선을 생각이 다른 이에게 강요하지 마세요

      그런식의 갈등은 모두의 불쾌감을 더 증폭시킬 뿐이에요

    • 정우철씨는 현 한국의 DJ 이신것 같은데 하나만 아시고 둘은 모르시군요. 한국의 상황은 이미 돌이킬 수 없을정도로 인식은 막장이고 현실도 막장입니다. DJ는 신음소리와 비명소리와 담배연기에 싸여서 믹싱을 하고 있을 뿐 입니다.
      해외를 볼까요? RAM Matter 라던가 유명 레이블에서 주최하는 파티가 대부분인 편 입니다. 한국과 달리 DJ마다 같은 장르라도 독특한 특징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사람들이 최소 DJ 는 보지 않더라도 음악을 들으러 오지 한국처럼 무작정 건져볼려고 눈만 멀어서 오지 않습니다.
      자신의 스타일을 가지고 계신지요?
      한국클럽은 오래된 하우스 클럽에 엔썸튠만 들어봤지 트랜스라던가 드럼 앤 베이스라던간 본적도 없습니다.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