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타할아버지? 훗 그런거 없다~


산타할아버지? 훗... 그런거 없다~

캐논 엠블렘 마크 사진


산타할아버지? 훗... 그런거 없다~
ㄴㅐ동생이 술퍼먹고 디카 잃어버려서 사진이 없다...

새로 사야지.. ~_~ 으흐흐흐

현재 우리가 흔히 알고있는 빨간 옷의 산타클로스코카콜라가 자사를 홍보하기 위해
광고 모델로서 창조한 가상의 인물이다..
(성 니콜라스로부터 영감을 얻었다곤 하지만..)
산타의 빨간 옷과 흰 수염은 코카콜라의 로고색과 거품을 상징한다고 한다....

사실상 산타가 하루만에 지구를 돌아서 선물을 주려면 엄청난 속도가 필요하다.
지구의 반지름은 6400km이다.
현재 인구는 60억명을 돌파했다...
유니세프가 조사한 통계로는 18세이하의 청소년은 전세계적으로 21억명이라 한다.
그중에서 크리스마스를 기념하지 않는 이슬람교,불교,유태교를 믿는 어린이를 제외하면
약 4억명정도의 어린이가 산타클로스의 귀여운 고객이 된다-
한 가정에 평균 2.5명의 어린이가 있다고하고 그중에 1명만 착하다고 가정해도 산타는 1억 6천만가정을 방문해야하는
빡빡한 일정에 시달린다...
산타클로스에게 주어진 시간은 크리스마스 이브 단하룻밤뿐...
지구의 자전을 고려해서 지구 자전 반대방향으로 이동하면서 선물을 나눠줄경우 약 31시간정도를 확보한다.
31시간동안 1억 6천만 가정을 방문하려면 1초에 1434가구를 방문해야한다.
다시말해 0.0007초 만에 지붕근처에 썰매를 주차시키고,
굴뚝을 통해 들어가 선물을 놓고, 다시나와 다른집으로 이동해야한다.
집과 집 사이를 이동하는데도 천문학적인 속도가 필요하다...
반지름이 6400km인 지구 표면적은 5억 1천만km².그중 29%만이 땅이다....만일 집들이 균일하게 분포해있다면
집과 집사이의 평균거리는 약 1km정도라고 할수있다...
1km씩 떨어져있는 1억6천만 가정을 31시간동안 쉬지않고 방문하려하면 초속 1434km로 달려야한다....
이것은 소리의 속도의 4218배,즉 마하 4218이다...
사슴은 보통 시속20km라니 산타는 보통 사슴이 달리는 속도보다 26만배나 빠른속도로 크리스마스이브의 밤을 질주해야한다...
그래도 광속을 넘지않으니 다행;;
그렇다해도 산타가 마하4218로 달린다면 크리스마스 이브의 저녁은 평화롭지 못할것이다..
썰매가 음속보다 빠르게 질주하면 썰매가 만드는 공기으l 압력파를 썰매 스스로가 앞질러가면서
충격파(전문용어로 sonic boom!!)라는 시끄러운 소리를 만든다.밤새 천둥소리에 시달려야한다....
그리고 만약 그렇게 달린다고 하더라도 썰매가 바로 산산조각이 날것이다;;
그리고나서 산타가 날라야 할 선물은 기본으로 약1kg라고 하자...
모두합치면 1억 6천만kg이 된다....
보통사슴은 약 150kg의 물건을 끌수있다...
그러므로 106만마리의 사슴이 필요하다....

그러니 산타가 나 한명쯤 빼먹는건 애교로 봐주어야겠다...
공대생의.. 나름 크리스마스 변명.. ㅋㅋ 할짓도 없지...

난 선물 못받은지 어언.... 음... 기억이 안난다...
그냥.. 뭐.. 그렇다고...ㅠ.ㅠ
29년 외길 솔로.. 신발...

이미지 맵

'Life 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0개 입니다.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