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지 오브 코난, 2010년 게임계를 평정할 MMORPG 온라인게임 등장~


에이지 오브 코난 리뷰, 2010년 게임계를 평정할 MMORPG 온라인게임 등장~

에이지 오브 코난 Age of Conan

Age of Conan Hynorian Adventures



에이지 오브 코난, 멕시멈테스트 모집

작년 12월에 있었던 에이지 오브 코난 클로즈 베타 테스트 이후에 이번에 피망에서 새로이 멕시멈테스트를 시작합니다.
멕시멈테스트란 실제 서비스와 비슷한 수준으로 게임 내부의 거의 모든 콘텐츠를 제공하는 상태에서 테스트를 하는 상태를 말하는 것이죠~
피망에서 런칭하여 제공하는 에이지 오브 코난은 뭐 말이 필요없을 정도로 이미 북미와 유럽에서
인증받은 온라인 게임으로 2년전부터 서비스를 시작하여 엄청난 이슈들을 몰고 다닌 MMORPG 대작입니다.
한국에서도 2년전에 런칭한다는 발표가 있어서 기대를 많이 했는데 한글화(로컬라이징) 및 캐릭터 커스터마이징, 디자인을 새로 하는등의 기간에 2년이 후다닥 지나가버렸습니다.

여튼 에이지 오브 코난의 멕시멈 테스트 일정을 알려드립니다 ^^

에이지 오브 코난 멕시멈 테스트 일정 Age of CONAN
테스터 모집기간 : 4월 15일 ~ 4월 25일 10일간
모집인원 : 5천명
테스터 발표 : 4월 26일
테스트 기간: 4/29 ~ 5/9

에이지 오브 코난 테스터 지원하기 : http://conan.pmang.com/event/index.nwz


에이지 오브 코난?? 뭐지??

게임 좋아하고 평소에 관심을 갖고 있는 사람이라면 이 에이지 오브 코난을 어느정도 잘 알것입니다.
워낙에 이슈가 되었던 게임이고, 북미와 유럽에서 대박친 게임이니까요.
무엇보다 극사실적인 게임그래픽, 명작으로 꼽히는 배경음악, 탄탄한 스토리 라인을 내세울 수 있습니다.

에이지 오브 코난은 일본 만화 명탐정 코난이 아니라......... 원작은 로버트 E 하워드라는 미국의
유명한 전설적인 판타지 작가의 코난 더 바바리안 입니다 ^^
에이지 오브 코난 Age of Conan

Conan The Babarian - Robert E. Howard


70여년동안 이 원작 판타지 소설을 바탕으로 수많은 영화와 만화, 드라마가 출시되었고
그때마다 많은 호응을 얻었지요. 왜냐?? 스토리 라인이 정말 충실하기 때문이지요..
코난 더 바바리안의 독특하고 방대한 세계관과 견고하고 짜임새있는 스토리!!

우리도 익히 알고 있는 유명한 주지사!! 아놀드 슈왈츠 제네거가 주연한 바바리안도 이 스토리가 배경입니다.
에이지 오브 코난이 영화화된 코난, 아놀드 슈왈츠 제네거
지금은 나이도 많이 들고 수척해졌는데 이때는 참 피부도 좋고 근육도 좋은... 배우였지요ㅎㅎ
요즘도 가끔 영화채널에서 이 바바리안 영화를 틀어주기도 합니다.

이러한 고전이라 일컷는 판타지 원작 소설과 끊임없이 확대되고 재해석 되는 만화와 영화 덕분에
에이지 오브 코난 (Age of Conan) 게임으로 출시되기에 이른것입니다.


에이지 오브 코난의 특성

에이지 오브 코난 게임의 특징 Age of Conan

여튼 이 대작 소설을 바탕으로 만든 게임이 바로 에이지 오브 코난입니다.
당연히 미국과 유럽에서는 엄청난 대박을 쳤던 대작 MMORPG 게임이었죠;;
펀컴이라는 회사에서 개발해낸 이 게임은 2008년.. 그러니까 딱 2년전에 출시하자마자 120만장을 팔아치우고
전세계 역대 게임중 판매량 2위를 기록하고 있는 슈퍼 대작
입니다.

2년전에 펀컴에서 출시되고 국내와 런칭 제휴를 맺은것으로 알고 있는데 왜 2년이 지나서야
서비스가 시작하려고 하느냐? 뭐... 작년 말에 클로즈 베타테스트를 통해서 어느정도 알려졌지만
한글화 및 사용자 편의성 확대를 위해 엄청난 투자를 했다고 하죠. 성우 작업도 그렇고...

코난의 세계관은 약 1만 2천년전의 유럽쪽을 배경으로 잡은 환타지 세상으로
스티지아인, 시메리아인, 아킬로니아인의 세 종족으로 나뉘어집니다.
직업은 수호자, 흑기사, 정복자, 미트리의 사제, 세트의 폭풍 사제, 곰주술사, 바바리안,
암살자, 레인저, 흑마법사, 조틀리의 사자, 네크로맨서로 10개의 직업이 존재합니다.
세 종족별로 선택 가능한 직업이 나뉘어집니다.
게임 에이지 오브 코난 캐릭터

코난 Conan

에이지 오브 코난의 게임 캐릭터 이미지

kaaira



극사질적인 전투 및 게임 배경과 그래픽으로 또 다른 하나의 세상을 만들어냈습니다.
극사실적인 그래픽이 단연 돋보이는 코난 MMORPG

에이지 오브 코난의 탈것중 하나인 호랑이


1차 클로즈 베타때도 이슈가 되었듯이 극 사실적인 그래픽이 단연 강점입니다.
진짜 피 튀기고 살점이나 머리가;; 떨어져 나가고.. 제대로 된 모션 캡쳐 덕분에 사실적인 캐릭터 움직임..
다양한 콤보 조합으로 자신만의 스킬 시전이 가능한점..
그 모든것을 담아내는 그래픽이 일품입니다. DreamWorld Engine을 사용하여 사실감이 극대화되었지요.

지금껏 국내에 들어온 외산 게임중에 제대로 흥행한 온라인 게임은 와우 하나뿐이었죠.
무엇보다 외국산 게임의 흥행 실패원인은 한국 정서와 맞지 않는 다는 점이었습니다.
엉성한 한글화와 괴상망측(?)한 캐릭터와 배경들, 그리고 서양식 세계관 덕분에 흥행 실패했습니다.
에이지 오브 코난은 이런 기존의 실패작들을 답습하지 않기 위해 엄청난 로컬라이징을 했죠.
그래서 이렇게 시간이 오래 걸린것이고...

아참.. 그리고 해외에서 이슈가 된것들중 하나가 게임 캐릭터가 미국 Play Boy 잡지에 실린거;;;
어차피 19금 성인용 게임인지라 아래같은 선정적인 장면은 많지만... 나름 심의를 제가 거쳤습니다. 흐흐
설마 원본 파일 달라고 하는분은 없겠죠?;; 인터넷 찾아보면 많으니 달라고 하지는 마세요 ^^;;
소설과 게임 모두 코난에서 중요한 역활을 하는 keaira 일러스트 이미지입니다.
코난 19금 캐릭터 스크린샷

1차 클베때 나왔던 스샷들과 동영상들을 보면 한글화 작업에 엄청난 신경을 쓴듯 합니다.
그때도 개발자들 더러 개념 개발자들이라고 불리울 정도로 ^^
1차 클베후의 사용자 평들은 거의 대부분 완전 만족이었습니다.
일반 유저를 포함한 게임 평론가들도 완벽한 로컬라이징 작업에 박수를 보냈죠.
외산 게임이 아니라 국내에서 개발한 게임이라고 해도 무방할 정도의 로컬라이징에 칭찬을 했습니다.

그리고 또 하나의 특성을 꼽자면 리얼 컴뱃 시스템입니다.
MMORPG 에이지오브코난의 리얼 컴뱃 시스템

5방향 공격과 3방향 방어 시스템으로 세분화된 캐릭터 조작


위 스샷에 나와있듯이 5방향의 공격과 좌, 우, 정면 3방향 방어등이 따로 존재합니다.
국내 게임들이 처음엔 흥행하다가 시들어지는게 오토가 나와서 그런데 왜 오토가 금새 나오느냐..
바로 클릭하면 가서 공격하고 아템줏고 하는 단순한 전투때문에 오토가 나돌고 유저가 떠납니다.
와우도 그렇고 에이지 오브 코난도 게임을 조작하는 손맛을 느낄 수 있지요~
실제 전투를 하듯이 동작 하나하나를 다 직접 입력하고 콤보 주문 조합해서 사용하는등의 콘트롤이
가능하다는 점을 특징으로 들 수 있습니다.

에이지 오브 코난E3 최고의 MMORPG, GC 2007 베스트 온라인 게임을 포함한 15개 이상의 화려한 수상 경력을 자랑하고 마이크로소프트가 선정한 윈도우 공식게임엔비디아 우수 그래픽 대표 게임으로 선정될 만큼 기술적으로도 인정받은 게임입니다.

이번에 신규 에피소드로 전세계에서 동시에 선보일 동양 배경의 에피소드 확장팩에 한국이 들어간거 아시나요?
위에 얘기한 배경에 추가적으로 동양인 종족인 키타이인이 등장하고 동양 대륙인 키타이 대륙도 등장합니다.
이것들이 이번 에이지 오브 코난의 한국 발매와 함께 시작되는데 사용자 편의성에 중점을 두고
한국 사용자들을 위한 배려로 한국 특성에 맞게 개발되었다고 하더군요.
2010년 최고의 기대작 MMORPG 에이지 오브 코난



에이지 오브 코난에 대한 기대...

게임 좋아하는 저로서는 당연히 환호 할 수밖에 없습니다.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대작 MMORPG 게임~
다른 게이머들은 해외 서버에 계정을 만들고 이미 플레이 하고 있는 분들도 있습니다. ㅎㄷㄷ
그래도 네트워크 인프라가 잘 구축되어 빠른 조정이 가능한 한국에서 완벽한 로컬라이징으로
화려하고 극 사실적인 그래픽으로 게임을 즐길 수 있다는 기대감에 부풀어있지요~
에이지 오브 코난은 한국에서 성공이 점쳐지는 기대 신작 게임입니다~

아 근데.. 살~짝 문제가 되는게 있습니다. PC 하드웨어 사양 문제....... 인데..
아래가 권장 사항입니다. 최소 듀얼코어 CPU, 8600GT 이상.. 램 2G 이상..
뭐 그래도 게임 좋아하시는 분들은 대부분 아래 사양보다 더 고사양으로 게임을 하고 계시니깐...

실제 게임 플레이 동영상을 보면 저정도 사양이 필요하긴 할것 같더라구요. 고사양게임.. 피방 원츄 ㅎㅎ
어차피 거의 모든 피방에서 피망 제휴하고 있으니 뭔가 경험치를 더 준다던가 하겠죠?
게다가 뭐... 혼자 하는것보단 친구들하고 같이 하는게 더 재미도 있을테니까... ^^
에이지오브코난 게임 권장사양

그리고 또 하나 문제가 되는것이 피망(네오위즈)에서 런칭한다는게 조금 걱정입니다.
피망에서 가장 유명한게 포커, 고스톱게임, 피파온라인, 아바(A.V.V.A), 스포(스페셜포스) 입니다.
그 외에도 인지도 있는 게임은 데뷰, 알투비투, 레이시티, 슬러거, 배틀필드 온라인 입니다.
헌데 제대로된 MMORPG 게임에 대한 지원과 고객상담이 이루어질지는 두고 봐야겠네요.
에이지 오브 코난이 지금껏 서비스해온 게임들과 확연히 성격이 다르고 워낙 큰 게임인지라... ^^;

게임성이나 배경이 되는 스토리나 사운드나 그래픽이나 모두가 다 만족할 만한 게임입니다.
완벽한 로컬라이징을 통해 한국 유저들이 편안히 게임 할 수 있다는것도 만족할 만합니다.
ㅎ ㅏ... 베타 테스트 지원을 해놓기는 했는데 당첨이 될지 모르겠네요 ^^
Age of Conan 에이지 오브 코난 기대작 게임

아래는 에이지 오브 코난 인트로 신을 죽인 자의 등장 에피스드 인트로 동영상입니다. 즐감하세요~


에이지 오브 코난 : http://conan.pmang.com/
베타테스터 신청 페이지 : http://conan.pmang.com/event/index.nwz

이미지 맵

'Game 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22개 입니다.

    • 오우.. 음악부터 좋습니다..
      요고 한번 해볼까요?ㅎㅎ

    • 게임 BGM이 앨범으로도 나온 게임이에요~
      요고 요고 한번 해봐요 ㅎㅎㅎ
      1차 클베 테스터 유저들 반응이 한결같이 호평이니까 괜찮을꺼에요 ^^

    • 오오! 이거 할려면 컴터 업글부터 해야겠네요! ㄷㄷ
      아니.. 전 다시 하나 구입하는게 더 빠르겠어요! ㅜㅜ

    • 가츠님이 컴퓨터 필요하다고 글 한번 쓰면
      여기저기서 협찬이 들어올거 같은데~~~ ㅎㅎㅎ
      저도 컴터 업글해야하는데.. 인터넷 하기엔 아무 무리가 없어서 아직 잘 쓰고 있답니다 ^0^

    • 동영상을 보니 재미 있을 것 같은데요,,,대단한 포스팅.. 게임에 일가견이 계신는 건 알았지만..호호..

    • 동영상 보시니까 하고 싶으시죠? ㅎㅎ
      게임이야 주변 친구들도 그렇고 요즘엔 취미생활로 즐기니까요~
      뭐... 간혹가다 직업으로 삼는 사람들도 있지만요 ㅎㄷㄷㄷ

    • 아..이거 프루님 땜시라도 게임을 하나 배워봐야지 않되겠어요.`~
      스트레스라도 풀어봐야겠어요. ㅋㅋ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 쭉 보다가 마지막에 PC 사양을 보니 GG를 해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ㅜㅡ
      넷북 하나밖에 없어서 스타2 베타테스터도 응모를 해야 할지 말아야 할지..

    • 브라우저 여러 개 띄워놓았는데 갑자기 소리가 나서 근원지를 찾느라 헤맸어요 ㅎㅎ
      요즘 게임들은 확실히 디테일이 엄청나군요.
      재미있을 것 같습니다 ^^

    • ㅋㅋㅋ 코난 한때 TV에서 애니메이션으로 해줬었는데, 별의 운석으로 만든 무기로 악마들을 때려잡는 재미나게 봤었지요.
      미국 만화치고는 어린나이게 열심히 봤었습니다.

      [아틀란티스 방~~~패는 적의공격 막아낸다. 천하무적 신비의 칼 앞에 승리의 빛이보인다~~~~~
      절설의 용사 코난코난~ 정의의 용사 코난코난~]

      기억나는 코난의 노랫말이죠 ㅋㅋㅋ

      디아블로2의 바바리안을 봤을때 생각난 것 역시 코난입니다. ^ ^

*

*

이전 글 다음 글